코리아플라워파크

튤립축제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 튤립축제
    4.13~5.12
  • 보도자료

보도자료

게시글 검색
[펌] 19.04.16 충청매일 보도자료
코리아플라워파크 조회수:44
2019-04-30 11:40:53

몽산포항 주꾸미&수산물 축제 20일 개막
튤립·수선화축제 열리고 있어 상춘객 유혹

 


태안군 남면 신온리 ‘네이처월드’에서 다음달 1일까지 ‘2019 태안 수선화 축제’가 열린다.(위) 제10회 몽산포항 주꾸미 & 수산물 축제’는 오는 20일부터 다음달 6일까지 태안군 남면 몽산포항 일원에서 개최된다.
 



[충청매일 한기섭 기자]

봄꽃 만발한 4월을 맞아 태안군이 수산물과 튤립 등 다채로운 축제와 볼거리를 앞세워 상춘객들을 유혹한다.

우선 태안의 대표 수산물인 주꾸미를 비롯해 다양한 수산물을 맛볼 수 있는 ‘제10회 몽산포항 주꾸미&수산물 축제’가 오는 20일부터 다음달 6일까지 17일간 태안군 남면 몽산포항 일원에서 개최된다.

몽산포항 주꾸미&수산물 축제 추진위원회가 주관하는 이번 축제에서는 수산물 시식회와 주꾸미 및 물고기 잡기 등 각양각색의 체험행사와 더불어 축하공연, 노래자랑, 불꽃놀이, 태안군 복군 30주년 ‘태안의 어제와 오늘’ 사진 전시회 등 다양한 무대행사가 함께 펼쳐질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태안 주꾸미는 개펄과 모래가 적절히 섞인 청정해역에서 자라 맛이 일품”이라며 “특히 봄철 주꾸미는 알이 꽉 차 봄철 별미로 손꼽히는 만큼 많은 관광객들이 방문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13일 개막한 ‘태안 세계튤립 꽃 축제’는 봄의 향연을 만끽할 수 있는 아름다운 축제로 손꼽힌다.

태안 세계튤립 꽃 축제는 안면읍 ‘코리아플라워파크’에서 다음달 12일까지 ‘봄의 화원, 추억을 이야기하다’라는 주제로 키코마치, 월드페이보릿, 퍼플플래그 외 200여 품종의 튤립이 관광객들을 맞이하고, △동물 먹이주기 △태안군 복군 30주년 ‘태안의 어제와 오늘’ 사진 전시회 △가수 초청 공연 △문화 예술 공연 △폭죽쇼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펼쳐지며, 야간에는 빛축제를 개최해 자연과 빛이 어우러지는 환상적인 아름다움을 선물한다.

이와 함께 남면 신온리 ‘네이처월드’에서는 다음달 1일까지 ‘2019 태안 수선화 축제’가 개최돼 1만5천528㎡ 면적에 177여 품종의 수선화 수백만 송이의 노란물결 향연이 펼쳐지고 있다.

이밖에 태안에는 봄을 맞아 절정의 아름다움을 뽐내는 천리포수목원과 남면 팜카밀레, 청산수목원, 안면도 휴양림, 솔향기길 등 천혜의 관광자원이 풍부해 상춘객들로부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군 관계자는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태안을 방문해 ‘몽산포항 주꾸미&수산물 축제’와 ‘태안세계튤립 꽃 축제 및 빛축제’를 비롯해 다양한 볼거리와 먹거리로 가득한 태안의 봄을 즐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출처 : 충청매일(http://www.ccdn.co.kr)

SNS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