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플라워파크

튤립축제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 튤립축제
  • 보도자료

보도자료

게시글 검색
[펌] 17.10.15 충청일보 보도자료
코리아플라워파크 조회수:250
2017-11-08 10:50:24

태안 튤립축제 명품 재입증

 

세계 5대 튤립축제로 재선정
지난 2015년 이어 두번째 영예

 

▲태안군 대표 축제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태안 튤립축제가 지난 2015년에 이어 다시 한 번 세계 5대 튤립축제로 선정됐다. 사진은 지난 4월 열린 튤립축제 모습.

[태안=충청일보 장영숙기자]태안군 대표 축제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태안 튤립축제가 지난 2015년에 이어 다시 한 번 세계 5대 튤립축제로 선정됐다.

태안꽃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한상율)에 따르면, 태안 튤립축제는 10월 5일부터 3일간 캐나다 오타와에서 개최된 '2017 세계 튤립 정상회담(World Tulip Summit, 이하 WTS)'에서 미국의 스카짓 밸리(Skagit Valley) 튤립 축제, 호주의 캔버라 플로리아드(Floriade) 봄꽃 축제, 터키의 이스탄불(Istanbul) 튤립 축제, 인도의 스리나가르(Srinagar) 축제와 함께 세계 5대 튤립축제로 선정됐다.

태안군 남면 신온리 네이처월드에서 매년 4~5월 개최되는 태안 튤립축제는 아름다운 태안의 바다와 함께 300품종 200만구의 튤립을 감상할 수 있는 꽃축제로, 지난 2015년 10월에도 WTS로부터 세계 5대 축제로 선정되며 세계적인 튤립축제로 인정받은 바 있다.

태안 튤립축제는 튤립 구근을 2단으로 심어 시차를 두고 꽃을 피워내는 2단 식재 기법을 활용, 종전 2주간 볼 수 있던 튤립을 최대 4주까지 볼 수 있도록 해 관광객들로부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아울러, 매년 색다른 주제를 선정하고 다양한 조형물을 설치해 이색적인 멋을 선사하고 있으며, 인근의 안면도쥬라기박물관과 남면 팜카밀레, 안면도 휴양림, 소원면 천리포수목원 등 지역의 유명 관광지와 시너지 효과를 내며 지난해 태안군이 연간 관광객 1000만 명을 달성하는 데 큰 역할을 담당하기도 했다.

한편, 태안 꽃축제는 지난 2002년과 2009년 전 국민들의 뜨거운 관심 속에 열린 '안면도 국제 꽃박람회'의 개최지 '태안군 안면도 꽃지 해안공원'으로 자리를 옮겨 내년부터 '코리아 플라워 파크(가칭)'로 새롭게 태어날 예정이다.

SNS 공유